기사 본문

promoted by P&G

“광고 들어올 줄 알고 만든 노래?” 라디오 스타에서 장기하가 밝힌 CF 썰

2,432,326

387,467

    • • 장기하 씨, `라디오스타` 출연해 `빠지기는 빠지더라` 탄생 비화 밝혀
    • • 페브리즈 `빠지기는 빠지더라` CF,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가사로 화제
    지난 12월 5일 MBC ‘라디오스타’에 장기하 씨가 출연했다. 장기하 씨는 이날 최근 SNS 상에서 큰 화제를 모은 ‘페브리즈’ CF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페브리즈 CF는 장기하 씨가 그동안 찍은 몇 안 되는 광고 중 하나다. 장기하 씨는 이에 대해, “그동안 제의가 많았지만 ‘내가 실제로 즐겨 사용하는 브랜드 광고만 찍자’는 소신에 따라 많은 광고를 거절했다”고 밝혔다.   

    이하 MBC ‘라디오 스타’


    이에 김국진 씨는 “섬유탈취제 CF는 본인이 쓰던 제품이 들어온 것이냐”고 물었고, 장기하 씨는 “그렇다”고 대답했다. 실제로 장기하 씨는 페브리즈에서 협업 제의가 들어오자 이를 흔쾌히 수락했다고 한다. 그가 평소에 페브리즈를 즐겨 사용하기 때문이었다. 


    페브리즈 CF는 장기하와 얼굴들의 곡 ‘빠지기는 빠지더라’를 리메이크한 광고 영상이다. 장기하 씨는 실제로 ‘빠지기는 빠지더라’의 영감을 페브리즈로부터 얻었다고 밝혔다. 

    그는 웬만해서는 빠지지 않는 홍어 냄새가 페브리즈를 뿌린 후 사라지는 것을 보고 ‘빠지기는 빠지더라’를 만들었다.  

    [MV] Kiha & The Faces(장기하와 얼굴들) _ The Smell's Gone(빠지기는 빠지더라) / 유튜브, 1theK

    장기하 씨는 ‘빠지기는 빠지더라’의 탄생 비화를 밝히며 “노리고 만든 것은 아니지만, (광고가) 들어올 만도 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노래는 ‘고기 냄새도 싹, 생선 냄새도 싹’이라는 가사로 시작된다. 장기하 씨는 스튜디오에서 직접 ‘빠지기는 빠지더라’ 첫 소절을 선보였다.  

    이하 MBC ‘라디오 스타’

    그러자 MC들은 ‘(광고를) 노리고 만든 노래 아니냐’며 장기하 씨를 추궁했다. 특히 김구라 씨는 “이게 미필적 고의야”라고 말해 장기하 씨를 당황시켰다.   

    이에 장기하 씨는 “완곡을 들어보면 그런 내용이 아니다”라며 해명했다. 


    ‘빠지기는 빠지더라’는 장기하와 얼굴들이 2년 전 발표한 곡이다. 탈취제를 뿌리면 온갖 냄새가 싹 빠지듯 헤어진 연인에 대한 마음도 결국 사라진다는 노래다. 

    실제로 노래가 공개되자 유튜브 댓글에는 ‘페브리즈가 연상된다’는 반응이 줄을 이었다. 그리고 2년 뒤 결국 페브리즈 CF송으로 리메이크됐다.   

    특히 이번 CF는 배우 정상훈 씨가 함께 출연해 더욱 화제를 모았다. 그는 일상생활에서 페브리즈가 필요한 순간을 코믹하게 연기했다.  

    [장기하X페브리즈] 빠지기는 빠지더라 Full Ver. / 유튜브, Febrezelove

    팬들은 광고를 본 후 대부분 ‘결국 찍었다’는 반응을 보였다. 유튜브 광고 영상 조회수는 현재 80만회에 이른다. 

    유튜브, Febrezelove

    페브리즈는 냄새 제거와 항균 기능으로 많은 사람들이 즐겨 쓰는 제품이다. 페브리즈의 브랜드 영상으로 재탄생한 ‘빠지기는 빠지더라’ 뮤직비디오 영상은 페브리즈 유튜브 페이지에서 감상할 수 있다. 

    김예솔 기자 yeahsol@wikitree.co.kr
http://i.wik.im/387876@wikitree #장기하
#장기하
#장기하

  • sns AX_name AX_date_ds

    AX_content_ds

  댓글 더 보기 (0)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어머 이건 봐야해! 인기 동영상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