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한 유튜버가 내놓은 래퍼 산이 곡 '웅앵웅' 가사 해석 (영상)

832,245

388,578

    • • 유튜버 김영빈, 산이 향해 아직도 `여성 혐오` 뜻 모른다고 지적해
    • • 데블스TV, 산이 곡 `웅앵웅` 가사 해석 영상 게재해
    유튜브, 데블스TV

    한 유튜버가 래퍼 산이 곡 '웅앵웅' 가사를 해석했다.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데블스TV에는 '산이 웅앵웅 가사를 해석해 보았습니다'라는 영상이 올라왔다.

    유튜버 김영빈 씨는 곡 '웅앵웅'을 발표한 산이를 향해 "굉장히 얕은 논리로 사회에 정의로운 척을 하고 싶은 것 같은 느낌이 든다"라며 직접 가사를 분석하기 시작했다.

    김영빈 씨는 '쿵쾅쿵쾅'이란 가사에 "뚱뚱한 여자, 못생긴 여자들이 남자에게 사랑받지 못해 메갈을 하고 있다고 조롱하는 것 같다"라며 "그러나 대한민국은 남성의 비만율이 더 높다"라고 말했다.

    그는 또 "'웅앵웅'이란 가사가 자꾸 나온다"라며 "여성들의 페미니즘적 논리나 의견들이 그냥 웅앵웅거리는 수준이라는 건지, 본인이 하는 말이 웅앵웅이란 건지 화자를 직접 알려주시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그는 "저희는 그동안 산이 씨 행보를 가지고 이 가사를 파악할 수밖에 없기 때문에 되게 어렵다"고 설명했다.

    김영빈 씨는 '나는 절대 여성혐오 안 해'라는 가사를 보고는 "산이 씨는 '여성혐오' 뜻을 '나는 여성을 싫어하지 않아' 정도로만 이해하고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그는 "과거 산이 씨 가사를 보면 여성을 성적 대상화하는 가사들이 많고, 가수 아이린 씨 어깨에 무례하게 손을 올려 뭇매를 맞은 적도 있다. 이런 행위가 다 여성 혐오의 일종이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산이를 향해 "'메갈은 사회악'이라며 정의로운 척하고 있지만, 본인이 남성 중심 사회에 편승하고 있는 이들에게 얼마나 도움되는 말을 하고 있는지 자각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김영빈 씨는 '진짜 여성은 알지. 얘넨 정신병'이란 가사를 두고선 "진짜 여성과 가짜 여성을 나눠서 판단하고 평가하고 재단하는 태도 자체가 굉장히 기득권적인 태도라는 걸 인지해야 한다"라고 얘기했다.

    그는 자기 아빠도 욕을 한다는 가사를 놓고는 "많은 분들이 가부장제 안에서 아빠에게 어떤 폭력을 당했을지, 왜 분노하는지를 전혀 이해하지 않으려 든다"며 "가정 폭력은 아빠란 이름으로, 가족이란 이름으로 행해질 수 없는 것"이라 강조했다. 그는 또 "나 역시 과거 가정폭력 피해자로서 아빠를 굉장히 원망하고 증오했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인스타 가계정도 언급하셨던데 여자들이 본인 프로필 사진이나 실명을 걸고 활동을 했을 때 가해질 억압이나 폭력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시냐"라고 물었다.

    김영빈 씨는 산이를 향해 "그냥 여자들이 나대는 게 꼴 보기 싫다고 솔직하게 말해라"고 직언하기도 했다.

    김보라 기자 purple@wikitree.co.kr
http://i.wik.im/387983@wikitree #데블스TV
#데블스TV
#데블스TV

  • sns AX_name AX_date_ds

    AX_content_ds

  댓글 더 보기 (0)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어머 이건 봐야해! 인기 동영상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